닫기

글로벌이코노믹

2년 연속 쾌거... 군산시, 지방재정 확대 우수기관 선정

공유
0


2년 연속 쾌거... 군산시, 지방재정 확대 우수기관 선정

center
전북 군산시가 행정안전부 주관 2019 상반기 지방재정 확대 추진실적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전북 시군에서 유일하게 1억원의 재정인센티브를 받게 됐다.

16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경기침체, 고용감소 우려에 대응하고 지역활력 제고, 일자리 확충을 도모하기 위해 전국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추경시기, 규모, 일자리예산 규모 등3개 분야 8개 지표를 평가해 우수기관을 선정했다.

시는 경기불황, 소비경제 위축, 고용현황 악화, 미세먼지 악화 등의 환경을 극복하기 위해 1회 추경을 전년보다 빠른 3월 21일에 완료했으며, 이러한 조기 추경으로 경기부양 효과를 극대화 했다.

또한 지역 위기극복을 위한 정부 목적예비비 사업을 포함 군산사랑상품권 발행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389억원, 희망근로 및 청년일자리사업 등 산업단지 활성화에 분야 123억원, 월명산 전망대 및 관광객 쉼터 등 관광기반 조성에 36.3억원, 노후경유차 폐차지원 등 미세먼지 저감사업에 23억원을 투입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주민편익 증대에 마중물 역할을 했다.

시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효율적인 재정운용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으며, 이러한 성과가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창출 등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2018 지역활력 제고를 위한 지방재정 확대 평가에서 전국 최우수에 선정돼 재정인센티브 2억원을 확보 했으며, 지난 1월 서울 정부종합청사에서 중앙부처 간부 공무원 및 전국 부단체장을 대상으로 우수사례를 공유한바 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