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자식 앞길 가로 막나? 박성현 아버지 되돌릴수 없는 행동... 대학진학 명목 수천만원 수수의혹 파문

공유
7


자식 앞길 가로 막나? 박성현 아버지 되돌릴수 없는 행동... 대학진학 명목 수천만원 수수의혹 파문

center
세계적인 골프선수 박성현 선수의 아버지가 대학 진학과 관련 사기혐의로 피소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파장이 커지고 있다.

5일 검찰 관계자에 따르면 경북 한 사립대학 전 축구부 감독이 학생들의 대학 진학 명목으로 학부모로부터 거액의 금품을 받았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수사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감독은 LPGA에서 맹활약하고 있는 박성현 선수(26)의 아버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고소장에는 박씨가 대학진학을 목표로 하는 선수들의 부모들로부터 수천만원을 챙겼다는 것이다.

박씨가 서울의 명문 축구대학에 진학시켜 주겠다. 청소년 국가대표를 시켜주겠다며 수천만원을 챙겼다는 것이다.

골프팬들은 "아버지가 자식 앞길 가로 막나" "아버지때문에 박선수 명예에 금갈까 걱정"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