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인물 프로필] 최원재 누구? 이언주 두번째 남편… 민주당 미녀자객공천 기억상실 치매 특효약 개발 경희대 의대 교수

공유
0


[인물 프로필] 최원재 누구? 이언주 두번째 남편… 민주당 미녀자객공천 기억상실 치매 특효약 개발 경희대 의대 교수

center
이언주 두번째 남편 최원재 누구?
[인물 프로필] 최원재 누구? 이언주 두번째 남편

이언주 의원이 '나는 왜 싸우는가'를 출간했다.

22일 열린 이언주 의원 출판기념회에 황교안 홍문종 이준석 나경원 등 현직 의원들이 대거 출동하여 주목을 끌었다.

고위공직자재산현황에 따르면 이언주 의원은 본인과 배우자를 포함해 약 27억원대의 부동산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신고했다. 특히 배우자의 재산의 많은 것으로 알려져 주목을 끌었다.

이언주 의원 남편은 서울시 강동구 명일동 일대 대지 69평, 서울시 강북구 성북동 일대 임야 658평도 소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언주 의원의 배우자는 경희대 의대 기초과학과 최원재 교수이다.

최원재 교수는 경희대 자연대 출신으로 미국 유학을 가 칼텍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최원재 교수는 연구팀장으로 치매질환 원인을 막는 약제를 발견하기도 했다. '사이클로 필린 약제'가 치매질환 원인으로 알려진 뇌의 단백질 '베타 아밀로이드'의 독성을 효과적으로 막아내고 뇌신경세포를 보호한다는 사실을 규명해 냈다. 신경세포에 '베타 아밀로이드'를 투입해 알츠하이머 질환을 야기시키고 '베타 아밀로이드'를 처리한 균에서는 정상균보다 많은 양의 활성산소가 발생해 뇌세포가 사멸하는 것을 관찰했다. 최원재 교수는 바로 이 과정에서 이 과정에서 '사이클로필린'의 관여 사실을 밝혀냈다.

다음은 최원재 교수 이력

- 1987.03.01-1992.02.01 경희대학교 자연과학대학 유전공학 학사

- 1994.09.01 CALIFORNIA INSTITUTE OF TECHNOLOGY 석사 생물.분자생물.미생물학학과 생화학 세포생물 전공
- 1996.09.01 CALIFORNIA INSTITUTE OF TECHNOLOGY 박사 생물,분자생물미생물학과 생화학,분자생물학 전공

- 1992.09.01-1994.09.01 경희대학교 연구조교

- 1994.09.01-2000.09.01 California Institute of Techno 학사조교

- 2000.09.01-2002.02.01 California Institute of Techno 연구조교

- 2002.02.01-2002.07.01 California Institute of Techno 연구교수

- 2002.02.01-2002.07.01 California Institute 연구교수

- 2002.07.01-2005.04.01 Johns Hopkins University 연구조교

- 2005.04.01-2007-03-01 경희대학교 전임강사

- 2007.03.01- 경희대학교 조교수

- DNA REPLICATION, ER stress, Tumorigenesis, Protein engineering, Genomics, Cancer therapy.

이언주 의원은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남편 최원재 교수를 직접 언급했다.
center
[인물 프로필] 최원재 누구? 이언주 두번째 남편… 미녀자객공천 기억상실 치매 특효약 개발 경희대 의대 교수


이언주 의원은 개그맨 서경석과 서울대학교에서 불어불문과를 함께 다녔던 대학 동기이기도 하다.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이날 출간기념회 축사에서 "이언주 의원이 사법시험에 합격해 연수원에서 2년간 교육받을 때 제가 연수원 교수였다. 연수생 600명 중 눈에 띄는 게 두어명 있었는데 그중 하나가 이언주 의원"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나경원 대표는

"큰 틀 아래서 함께 싸울 그 날이 금방 올 거라 생각한다"며 내년 총선과 2년 후 정권을 다시 찾아와 자유 대한민국을 지켜갔으면 좋겠다"고 축사를 했다. 홍문종 우리공화당 대표는 "이언주 의원을 모시려고 밤낮으로 기도한다"며 "우리공화당의 지도자가 이언주 대표로 되면 당이 보수 우파의 중심으로 우뚝 설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언주 의원은 민주당의 미녀자객공천으로 광명에 출마 여의도에 입성했다.


김재희 기자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