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옥동 신한은행장, '고객중심' 영업전략 강조

기사입력 : 2019-07-21 17:4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지난 19일 경기도 용인시 소재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열린 2019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에서 진옥동 은행장이 ‘고객중심’과 ‘신한문화’를 강조하며 프리젠테이션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진옥동 신한은행장이 '고객중심 영업전략'과 '신한의 문화'에 대해 강조했다.

21일 신한은행에 따르면 진 행장은 지난 19일 경기도 용인시에 있는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열린 하반기 경영전략회의에서 이러한 계획을 발표했다. 경영전략회의에는 진 은행장을 비롯해 임원과 본부장, 부서장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회의에서 임직원들은 상반기 성과를 리뷰하고 각 부문별로 하반기에 중점적으로 추진할 사항에 대해 논의했다. '고객 First'를 위한 다양한 관점을 제시하기 위해 디지털 소비자 심리, 4차 산업혁명이 바꾸는 산업지도, 밀레니얼 세대의 일하는 방식을 주제로 외부강사 초청 강연도 진행됐다.

진 행장은 "현장의 영업방향을 정하는 것은 KPI(Key Performance Indicator·성과평가지표)이며, KPI의 키(Key(는 고객이 돼야 한다"며 "앞으로 고객 중심 평가 체계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서 진 행장은 "고객의 만족과 직원의 자긍심은 하나로 연결되어 있는 만큼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과제들을 추진하는 동시에 영업 현장 직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진 행장은 "더 나은 내일을 위해 조직의 리더들이 정확하게 진단하고 현재의 경영환경을 반영한 공감리더십을 발휘하자"며 "리더들 모두가 한 마음으로 조직의 비상을 위해 힘써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