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속보] 경북 상주 대전 연쇄 지진, 태풍 다나스 소멸 위치 경로 따라 와르르 환태평양 불의고리 일본 기상청 비상

기사입력 : 2019-07-21 12:03 (최종수정 2019-07-21 12:5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속보] 태풍 다나스 소멸 경로 따라 지진, 기상청 경북 상주 11km 흔들 …Ⅳ(경북, 충북), Ⅲ(대전, 세종, 전북), Ⅱ(강원, 경기, 경남, 대구, 충남)
[속보] 태풍 다나스 경로 따라 지진, 기상청 경북 상주 11km 흔들 …Ⅳ(경북, 충북), Ⅲ(대전, 세종, 전북), Ⅱ(강원, 경기, 경남, 대구, 충남)

center
[속보] 태풍 다나스 경로 따라 지진, 기상청 경북 상주 11km 흔들 …Ⅳ(경북, 충북), Ⅲ(대전, 세종, 전북), Ⅱ(강원, 경기, 경남, 대구, 충남)

경북 상주에 지진이 일어났다.

상주 지진의 발생시각은 2019년 07월 21일 11시 04분 18초이다. 지진의 규모는 3.9이다.

이번 상주 지진은 Ⅳ(경북, 충북), Ⅲ(대전, 세종, 전북), Ⅱ(강원, 경기, 경남, 대구, 충남) 등에서 진동이 느껴졌다.

지진의 발생위치 경북 상주시 북북서쪽 11km 지역이다. 위도: 36.50 N, 경도: 128.10 E로 발생깊이는 14 km이다.

공교롭게도 이번 지진은 태풍 다나스 위치와 일치한다. 태풍 다나스가 지나간 길에 지진이 일어났다.

기상청은 이날 현재 포항 여진이 모두 100회 발생했다고 집계하고 있다. ·규모 2.0~3.0 미만의 지진이 92회, 3.0~4.0 미만 지진이 6회 그리고 4.0~5.0 미만 지진이 2회이다.

다음 최근 발생한 미소지진 현황(규모 2.0미만)]

국내 미소지진

· 포항여진 : 2019/05/27 05:20:12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9km 지역(규모:0.9 / 깊이:7km)

· 미소지진 : 2019/07/21 11:10:52 경북 상주시 북북서쪽 11km 지역(규모:1.5 / 깊이:14km)

상주지진은 대전과 세종, 충남지역에서도 흔들림이 감지됏다.

사무실에서 근무를 하던 중 갑자기 의자가 땅으로 꺼지는 듯한 느낌과 함께 흔들림이 발생했다는 신고가 잇달아 접수됐다.

대전소방본부에는 지진 여부를 문의하는 전화가 47건 접수됐다고 밝혔다 충남소방본부와 세종소방본부에도 각각 22건과 23건의 지진 문의 전화가 들어왔다.

일본 기상청은 이번 지진이 환태평양 불의 고리에 영향을 줄수도 있다고 보고 비상에 들어갔다

경북 상주는 경주와 함께 경상도의 어원이 된 유서 깊은 도시이다.

조선시대에는 임진왜란 때까지 상주에 경상감영이 있었다.

김천이나 구미보다도 인구가 많은 대도시였으나 경부고속도로 개통 이후 그 역할을 김천, 구미 등에 싸그리 빼앗겼다.

상주는 삼한시대부터 사벌국(沙伐國), 사량벌국(沙梁伐國) 이라는 부족국가 였다.

삼국유사에 나오는 6가야 중 고령가야가 상주에 위치해있었다. 서기 249년 신라가 이 곳을 합병하고 사벌주(沙伐州)라 불렀다.

이중환의 택리지는 상주의 옛 이름은 낙양이며, 조령 밑에 있는 하나의 큰 도회지로서 산이 웅장하고 들이 넓다. 북쪽으로 조령과 가까워 충청도•경기도와 통하고, 동쪽으로는 낙동강과 임해서 김해•동래와 통한다. 운반하는 말과 짐 실은 배가 남쪽과 북쪽에서 물길과 육로로 모여드는데, 이것은 무역하기에 편리하기 때문이다라고 적고있다.

상주에는 부유한 자가 많고 또 이름난 선비와 높은 벼슬을 지낸 사람도 많다고 썼다.

상주는 서남쪽으로 충북도와 근접하고있다. 충북 괴산군, 보은군, 옥천군, 영동군과 마주하고 잇다. 속리산을 사이에 두고 보은군과 마주한다.

낙동강이 시의 동족으로 지나간다.


김재희 기자 tiger8280@g-enews.com 김재희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라이프일반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