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곤지암천서 물놀이 즐기던 초등생 1명 물에 빠져 숨져

공유
6


곤지암천서 물놀이 즐기던 초등생 1명 물에 빠져 숨져

center
소방대원들이 물에 빠진 시민을 수색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시스
경기 광주시 곤지암천에서 물놀이를 즐기던 초등학생 2명이 물에 빠져 1명이 숨지고 1명은 구조됐다.

20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45분쯤 광주시 곤지암천에서 초등학교 5학년 A군과 B군이 물에 빠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A군은 마침 사고지점 부근을 지나던 이웃 주민에 의해 곧바로 구조됐지만, B군은 물살에 휩쓸려 실종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소방헬기와 보트 등 장비 10여 대와 다이버 등 40여 명을 투입, 실종 2시간여만에 사고 지점 부근 수중에서 B군을 발견했다.

발견 당시 B군은 심정지 상태로,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다.

이들은 인근 초등학교 학생들로 주말을 맞아 친구들끼리 물놀이를 왔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광주시 일부 지역에만 2㎜ 남짓의 적은 비가 내리고 최대 풍속도 초속 3∼4m에 그치는 등 태풍의 영향권에 들지는 않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오만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