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베트남서 수익다변화 확대한다

Vietcombank 상호 협력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 2019-07-20 15:2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김태오 대구은행장(왼쪽에서 세번째)과 응우엔 타잉 뚱 VCB 부행장(왼쪽에서 네번째)과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 촬영을 위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대구은행
DGB대구은행이 베트남에서 수익다변화 확대를 모색하고 있다.

이를 위해 대구은행은 1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비엣콤뱅크(Vietcombank)와 금융업무 상호협력, 시장동향 정보교류, 직원 교환연수 등의 내용을 포함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대구은행은 지난 2016년 6월 급변하는 세계 경제환경 속에서 해외진출 국내기업의 금융니즈를 반영하고,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새로운 성장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베트남에 호치민지점 설립 허가신청서를 제출했다. 2018년 10월 베트남 총리실의 CL(접수 확인서)을 수령했다.
대구은행은 베트남 리딩뱅크 중 하나인 비엣콤뱅크와 MOU 체결로 양국 금융 교류를 확대하고 동반성장 기반을 마련하는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베트남은 한국의 아세안 최대 교역국으로 한국의 경제성장을 책임지는 우리 기업들의 글로벌 밸류체인 중심축으로 한국의 3대 수출국이자 5대 투자국이다. 비엣콤뱅크는 2017년 유러머니(Euromoney)가 선정한 '2017년 베트남 최고은행(The Best Bank in Vietnam in 2017)', 2018년 파이낸스아시아(Finance Asia)가 선정한 '2018년 베트남 최고은행(Vietnam’s Best Bank in 2018)' 은행에 들어갔으며 지난해 말 기준 ROE(자기자본이익률) 23.5% 달성 등 자금운용과 수익성 면에서 돋보이는 실적을 내는 은행으로 평가받고 있다.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 겸 대구은행장은 “이번 MOU체결로 '디지털 글로벌 뱅킹 그룹(Digital Global Banking group)'에 걸맞은 새로운 성장동력 창출과 수익다변화를 위한 핵심 전략의 하나인 현지화와 수익성 중심 글로벌 네트워크의 본격적인 확대를 기대한다"면서 "대내외에서 경영성과를 검증 받은 현지 로컬 은행과 업무제휴로 선도적인 시너지 강화효과를 이룰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DGB대구은행 측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DGB금융그룹이 베트남을 포함한 캄보디아, 미얀마, 라오스 등 인도차이나 금융벨트를 구축하는 시금석이 되는 동시에 올해 안에 호치민지점 인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