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프듀X' 막내려… ‘엑스원' 센터 김요한 등 멤버 11명 5년간 세계 누빈다

공유
0


'프듀X' 막내려… ‘엑스원' 센터 김요한 등 멤버 11명 5년간 세계 누빈다

center
'프로듀스 X 101' 김요한./뉴시스
엠넷의 간판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엑스(X) 101'(이하 '프듀X') 화력이 예전만 못했다는 평가 속에 19일 막을 내렸다.

연출을 맡은 안준영 PD는 제작발표회 당시 "K팝이 전 세계에서 계속 영향력을 끼쳤으면 하는 마음"이라며 "이번에 탄생하는 그룹은 꼭 빌보드에서 많은 활약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소망을 밝혔었다.

19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최종 순위 발표식에선 데뷔 멤버 11명이 결정됐다. 데뷔 그룹의 이름은 '엑스원'(X1)으로 공개됐고, X1의 센터로 활동할 1위는 김요한(위엔터테인먼트)이 차지했다.

이 밖에도 2위 김우석(티오피미디어), 3위 한승우(PLAN A), 4위 송형준(스타쉽), 5위 조승연(위에화), 6위 손동표(DSP미디어), 7위 이한결(MBK), 8위 남도현(MBK), 9위 차준호(울림), 10위 강민희(스타쉽) 등이 그룹 X1으로 향후 5년간 세계를 누비게 됐다.'

총 4번의 투표를 합산한 누적 투표수로 뽑는 11번째 멤버는 이은상(브랜뉴뮤직)이 뽑혔다.

매번 연습생 분량 문제로 공정성 논란이 불거지기도 했던 '프듀X'는 일부 상위권 연습생들에게는 2년 전 시즌2 열기에 뒤지지 않았지만, 최상위권 쏠림이 심하고 전반적인 화제성은 저조했다는 평가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