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JDC, 제주서 '인공지능 차세대 전문가' 캠프 개최

공유
0


JDC, 제주서 '인공지능 차세대 전문가' 캠프 개최

제주대·스타트업와 산학협력 '머신러닝 국제캠프'에 10개국 참가

center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가 제주대학교와 공동으로 15일부터 3주간 10개국 20명의 학생들이 참가하는 '머신러닝 국제캠프 제주 2019'를 개최한다. 사진=JDC
세계 인공지능 유망주들이 제주도에 모인 '머신러닝 국제캠프'가 열려 눈길을 끈다.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는 19일 "제주대학교와 공동으로 15일부터 3주간 '머신러닝 국제캠프 제주 2019'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주 머신러닝 국제캠프는 전 세계 인공지능 예비 전문가들이 모여 4차산업 기술개발 관련 토론과 세미나를 열고 아이디어 공유와 협업을 통해 인공지능 패러다임의 전환과 가치확산을 선도하는 캠프이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세계 10개국 20명의 학생이 제주대와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에서 인공지능과 머신러닝 관련 다양한 연구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지식을 공유한다.

머신러닝(기계학습)은 인공지능의 한 분야로 인간과 같은 학습능력을 컴퓨터에서 실현하는 기술이다. 최근 각광받는 '딥러닝'도 머신러닝의 한 유형이다.

이번 캠프에는 JDC가 운영하는 제주혁신성장센터의 12개 입주기업도 참여한다.이 기업들은 캠프참가 학생들과 함께 머신러닝을 활용한 동영상 프라이버시 보호 기술, 경관 분류 시스템, 음성변환 알고리즘, 전기 수요 예측, 모바일 기반 드라이빙 튜토리얼(사용설명서), 강좌추천 시스템, 자세 인식 헬스케어, 유기농산물 인식, 딥러닝 기반 관광 빅데이터 서비스 시스템 등 실생활에 적용 가능한 다양한 기술 개발 프로젝트를 수행한다.

김경훈 JDC 첨단사업처장은 "세계 인공지능 유망주들이 참가하는 이번 캠프를 통해 나오는 다양한 성과물과 이를 필요로 하는 기업의 사업화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