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간포착' 독한 다이어트, 70kg감량 인간 승리 보디빌더 포착

기사입력 : 2019-07-18 20:4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8일 방송되는 SBS '순간포착 세상에 그런 일이'(이하 '순간포착') 1043회에는 150kg에서 반쪽이 된 인간 승리 보디빌더이자 독한 다어어터 이종혁(남 29)씨를 소개한다. 사진=SBS
150kg에서 70kg 이상을 감량한 독한 다이어터가 공개된다.

18일 방송되는 SBS '순간포착 세상에 그런 일이'(이하 '순간포착') 1043회에는 150kg에서 반쪽이 된 인간 승리 보디빌더 이종혁(남 29)씨를 소개한다.

제작진은 소문날 정도로 독한 다이어터가 있다는 제보를 받고 서울의 한 헬스장을 찾았다.

운동 삼매경에 빠진 평범해 보이는 남자는 150kg에서 79.6kg이 된 말 그대로 반쪽이 된 이종혁(29세) 씨였다.

이종혁씨는 과거 거구였던 사진을 제작진에게 증거로 내밀었다고. 과거와 달리 사람들의 감탄을 자아내는 근육질 몸매를 과시하는 그는 몸 곳곳에 남아 있는 튼살이 이전의 몸무게를 짐작하게 했다는 것.

그는 처음에는 죽기 살기로 굶으며, 하루 6시간씩 걸은 결과 두 달 만에 30kg 감량에 성공했다.

그러나 요요현상으로 다시 살이 찌자 그때부터 굶기 보다는 체계적인 다이어트에 돌입하게 됐다고 한다.

운동에 차츰 욕심이 생겨 노력한 결과, 이종혁씨는 지난 3월 대전에서 열린 ‘피트니스 스타’ 대회에 출전해 그랑프리의 영예를 안았다.

이종혁씨는 고등학교 때 몸무게가 120kg에 달했고 졸업 후 1년 만에 30kg이 늘어 150kg에 육박하게 됐다고 한다.

거대해진 몸 때문에 가장 불편한 점은 어딜 가나 따라오는 사람들의 시선으로 그는 늘 위축됐다고 털어 놓았다. 그러던 어느 날 건강의 위협을 느끼고 다이어트를 결심해 무려 70kg 이상을 가량했다.

인생을 바꾼 다이어트로 새로운 삶을 사는 인간 승리 보디빌더 이종혁씨 사연은 18일 밤 8시 55분 방송되는 '순간포착'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