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 중국, 카타르 도하에서 스마트 버스 시험 운행

기사입력 : 2019-07-19 06:00 (최종수정 2019-07-19 08:1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중국은 카타르에서 스마트 전기 버스를 시험 운행중이라고 18일(현지 시간) 인민일보가 전했다. 중국이 개발한 자동궤도쾌속수송(Autonomous Rail Rapid Transit)시스템의 스마트 전기버스는 지난 10일 카타르에서 첫 해외 시험운행을 시작했다.

이번 시험 운행은 카타르 수도 도하에서 실시됐다. 육지 표면 온도가 섭씨 70도에 이르는 엄청난 악조건에서 차량의 성능을 시험하기 위해 운행 코스가 고안됐다. 중국 도시에서 실시됐던 이전 테스트보다 긴 7㎞ 경로에서 수행되고 있으며 24일까지 이어진다.
카타르 교통부는 공정하게 시험운행을 감독하고 있으며 테스트 결과에 따라 스마트 버스의 도입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중국은 살인적인 시험온도는 배터리 냉각 및 공조 시스템에 대한 도전이지만, 차량은 극한의 환경에서 살아남을 수 있다고 확신하고 있다 . 이 스마트 전기 버스는 중국 중처주저우전력기차연구소가 개발했으며 버스에는 도로 치수를 읽을 수 있는 센서가 장착되어 있어 자동으로 경로를 주행할 수 있다.

연구소측은 "지금까지 테스트가 잘 진행되고 있다. 버스가 운행되면 2022년 카타르 FIFA 월드컵의 교통 흐름 개선과 고품질의 교통 서비스에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지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ienns@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