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
0

글로벌이코노믹

퀄컴 5G 게이밍 최적화 AP 출시 '스냅드래곤 855+' 공개

퀄컴 5G 게이밍 최적화 AP 출시 '스냅드래곤 855+' 공개

5G 게임·AI·AR·VR 등 최신 기술 도입에 최적
올 하반기 도입 본격 시작…갤노트10 탑재설도

center
퀄컴이 새로운 스마트폰용 애플리케이션 플랫폼 '스냅드래곤 855플러스'를 공개했다. (사진=퀄컴 홈페이지 갈무리)
퀄컴이 16일(현지시각) 최신 스마트폰용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인 ‘스냅드래곤 855 플러스’를 공개했다. 새로운 칩셋은 오는 하반기부터 신규 스마트폰 단말기에 도입될 예정이다.

이 신제품에서는 5G와 게임, 인공지능(AI), 가상·증강현실(AR·VR) 기능이 개선됐다. 퀄컴은 “모바일 게임을 위한 성능 개선을 위해 설계됐다”고 강조했다.

퀄컴은 게임에 최적화한 칩셋을 만들기 위해 화면 끊김 현상을 줄이고, 게임 로딩 속도를 높여주기 위한 소프트웨어 기능도 추가했다고 밝혔다. 그래픽 렌더링 성능은 전작 대비 15% 향상됐다. CPU 성능도 한층 업그레이드됐다.

이번 모델에 들어간 CPU는 ‘크라이오 485’로 최대 클록스피드가 기존 2.84GHz 에서 2.96GHz로 0.12GHz 향상됐다. GPU의 경우 ‘아드레노 640’이 탑재됐는데 이전보다 처리속도가 15% 향상됐다.

한편 이 제품은 4G통신과 5G통신를 동시에 지원한다. X24 멀티 기가비트 4G LTE 모뎀과 X50 5G 모뎀이 함께 탑재됐다.

퀄컴은 하반기부터 해당 칩이 탑재된 스마트폰을 만나보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업계에서는 다음달 공식 발표될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10 시리즈에 스냅드래곤855+가 탑재될 것으로 보고 있다. 그러나 WCCF 등 일부 IT매체는 갤럭시노트10에는 직전 스냅드래곤 855 칩셋이 탑재됐다고 보고 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