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집 성추행' 혐의 신화 이민우, 기소의견 송치

기사입력 : 2019-07-17 12:1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서울 강남경찰서는 17일 강제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그룹 신화의 이민우(40)씨를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달 29일 오전 강남구 신사동의 한 술집에서 여성 2명을 추행한 혐의다.

여성 측은 "이씨가 강제로 입을 맞추는 등 성추행을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씨는 조사에서 "친근감의 표현이고 장난이 좀 심해진 것일뿐 다른 의도는 없었다"고 진술했다.

앞서 이씨 측 소속사는 입장문을 내고 "지인들과 함께한 술자리에서 일어난 작은 해프닝"이라며 "당사자간 대화를 통해 모든 오해를 풀었고 강제추행으로 신고한 것에 대해 신고 자체를 취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실제로 피해자들은 고소를 취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