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현대차, 인도서 전기차 승부수…1000만원대 모델 생산에 3400억원 투자

공유
1


[글로벌-Biz 24] 현대차, 인도서 전기차 승부수…1000만원대 모델 생산에 3400억원 투자

EV시장 확대 위해 현지 전기차 배터리 공장 건설 고려

center
현대자동차는 대규모 투자를 통해 1000만원대 전기차를 개발, 인도 공장에서 대규모 생산할 방침이다. 또 인도 전기차 시장 확대를 위해 현지에 전기차 배터리 공장을 짓는 방안도 고려 중이다.

16일(현지 시간) ET나우뉴스에 따르면 현대차는 인도에 200억 루피(약 3400억 원)를 투자해 타밀나두주 주도인 첸나이 공장에서 생산할 계획이다. 자동차 모델 개발에 2350억 원 정도 투입되고 나머지는 공급망 구축에 쓰인다.

차량 가격은 대당 100만 루피(약 1700만 원) 수준을 목표로 하고 있다. 차종은 미니 SUV가 유력하지만 다른 스타일도 고려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측은 "인도에 적합한 플랫폼을 구축해 완전히 새롭고 다른 제품을 생산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며 "모든 차체 스타일에 대한 평가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첸나이 공장에서 생산되는 이 차는 인도 현지는 물론 중동과 라틴 아메리카, 아프리카, 아시아 등에 수출된다.

현대차는 앞서 지난 9일 인도에 글로벌 전기차 코나 SUV를 출시한 바 있다.

이 모델은 250만 루피(약 4300만 원)가 넘는 가격의 프리미엄급 모델로 상당한 규모의 판매를 기대한 차량은 아니다.

현대차는 "더 많은 인도 소비자가 전기차를 구매할 수 있도록 합리적인 가격에 자동차를 판매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대당 100만 루피 수준을 목표로 개발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현대차는 이와 함께 스즈키나 도요타가 구자라트에서 구축했던 사례처럼 전기차 배터리 생산시설을 인도 현지에 짓는 방안도 고려 중이다.

이를 위해 LG화학, 삼성SDI, SK이노베이션 등과 협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환용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khy031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