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19년 숙성 '일품진로 19년산' 선봬

기사입력 : 2019-07-18 00: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하이트진로가 오는 19일 19년 목통 숙성 원액 100%로 완성한 '일품진로 19년산'을 출시한다. 사진=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오는 19일 19년 목통 숙성 원액 100%로 완성한 '일품진로 19년산'을 한정으로 선보인다.

하이트진로는 그동안 100년 역사의 전통과 양조기술을 바탕으로 소주 시장의 품질 향상과 프리미엄 소주 개발을 위해 노력해왔다. 일품진로 브랜드는 그 결과의 하나로 하이트진로는 '일품진로 1924'와 '일품진로 18년산' 등 출시한 바 있다.
일품진로 19년산은 지난해 품귀 현상을 빚은 일품진로 18년산에 대한 소비자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준비한 제품이다. 풍미가 가장 뛰어난 중간층 원액만을 선별해 목통에서 19년 이상 숙성한 제품으로 9000병 한정 판매한다.

또 하이트진로는 19년산 각 제품마다 리미티드 넘버를 부여했으며 가치에 걸맞은 패키지 구성으로 상품성을 높였다. 제품은 한정된 레스토랑과 호텔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하이트진로는 대한민국 대표 주류회사로 끊임없는 연구개발과 투자로 다양한 제품을 선보여왔다. 앞으로도 다양한 포트폴리오의 프리미엄 소주 제품을 개발을 위해 노력하는 동시에 우리나라 대표 술인 소주의 세계적 위상을 높이는데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생활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