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층 미취업자 154만… 사상 최다

기사입력 : 2019-07-16 12:2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취업시험을 준비하는 청년층(15∼29세)이 2006년 관련 통계 작성을 시작한 이후 가장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16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9년 5월 청년층 부가조사 결과'에 따르면 청년층 907만3000명 가운데 취업자나 구직활동을 하는 실업자 등 경제활동인구를 제외한 비경제활동인구는 468만3000명으로 작년 5월보다 10만7000명 줄었다.

이들 비경제활동인구 중에서 당장 구직활동을 하고 있지는 않지만 취업을 위한 시험을 준비하는 청년은 71만4000명으로 비경제활동인구의 15.3%를 차지했다.

이는 1년 전보다 8만8000명, 비율은 2.2%포인트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시험 준비 분야는 일반직 공무원이 30.7%로 가장 많았고 기능분야 자격증 및 기타 24.8%, 일반기업체 23.7%, 언론사·공영기업체 9.9% 순이었다.

청년층 중 최종학교 졸업(중퇴)자는 483만5000명으로 이 가운데 329만5000명이 취업자, 154만1000명은 미취업자였다.

미취업자 수는 2007년 관련 통계 발표를 시작한 이후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미취업자의 미취업 기간은 1년 미만이 86만1000명으로 55.9%를 차지했다. 1년 전보다 1.1%포인트 하락했다.

반면 1년 이상은 68만 명으로 1.1%포인트 상승한 44.1%를 나타냈다.

3년 이상 장기 미취업자의 비율은 16.9%(26만 명)로, 1.6%포인트 상승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