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스포츠 24] 리버풀, 프리미어 리그 사상 최연소 데뷔 풀럼의 16세 하비 엘리엇 영입

기사입력 : 2019-07-12 00:3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리버풀이 프리미어리그 역사상 최연소 데뷔선수인 하비 엘리엇(사진)과 계약을 할 것이라고 BBC가 11일 전했다. 약관 16세의 하비 엘리엇은 지난 시즌 15세 174일에 풀럼에 입단해 16세 30일 되는 날 리그 컵을 통해 데뷔했다.
보도에 따르면 리버풀은 이 잉글랜드의 ‘젊은 진주’ 영입레이스에서 파리 생제르망, 레알 마드리드 등 ‘빅 클럽’을 앞서고 있다고 한다. FC 바르셀로나도 이 젊은 미드필더 영입에 관심을 보인 바 있다.

공교롭게도 그가 사상 최연소기록을 경신할 때까지 이 기록을 유지했던 것도 풀럼의 하부조직 출신 매튜 브릭스였다. 그는 2007년 16세 68일에 리그에 데뷔한 바 있다.

엘리엇의 영입이 성사될 경우 올 여름 이적시장에서 리버풀에 가입하는 두 번째 젊은 유망주가 된다. 리버풀은 이미 PEC 즈볼레에서 17세 네덜란드인 DF 세프 반덴베르그를 이적료 200만유로(26억5,000만 원)+인센티브 300만유로(39억7,000만 원)에 영입한바 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김경수 편집위원(데스크) ggs077@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해외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