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창립 30돌’ 호반그룹 김상열 회장 "정직과 원칙 기업문화 주역이 되자"

공유
0


‘창립 30돌’ 호반그룹 김상열 회장 "정직과 원칙 기업문화 주역이 되자"

서초신사옥 기념식 개최...장기근속자 포상, 우수 협력사에 감사패·상생협력기금 전달

center
28일 서울 서초 신사옥 호반파크II에서 열린 '호반그룹 창립 30주년 기념식'에서 김상열 회장과 임직원, 협력사 대표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호반건설
호반그룹이 창립 30주년을 맞아 28일 서울 서초 신사옥 호반파크II 2층 대강당에서 기념식을 거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과 그룹 임직원들, 협력사 관계자 등 500여 명이 참석해 장기근속자 포상과 30년을 함께 해 온 우창건설 등 총 61개 우수 협력사 관계자들에 감사패와 상생협력기금을 전달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김상열 회장은 축사에서 “지난 30년간 호반그룹 성장의 주역이 돼 준 모든 임직원들에게 감사하고, 사업의 동반자가 되어 아낌없는 노력으로 함께해 주신 협력사들에도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조금 불편하고 먼 길을 돌아오더라도 정직하게 원칙을 지켜온 것이 지난 30년간 우리가 생존하고 성장할 수 있었던 가장 중요한 요인이었다”고 강조하며 “이제 새로운 30년을 책임져야 할 제2의 출발점에 서 있는 만큼 모든 임직원들이 정직과 원칙을 지키는 기업문화를 바탕으로 새로운 세대를 책임지는 주역이 되길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호반그룹은 지난 1989년 설립한 호반건설을 중심으로 자산 규모 8조 5000억 원, 재계 순위 44위이며, 건설사 시공능력 평가순위로는 호반주택건설 13위(2조 1619억 원), 호반건설 16위(1조 7859억 원)이다. 호반주택건설이 지난해 12월 호반건설로 인수합병됨에 따라 호반건설의 합계 시공능력 평가액(3조 9478억 원) 단순비교로 보면 순위는 10위에 해당한다. 아울러 종합건설, 레저, 유통, 금융업 등으로 사업 다각화를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지난 27일 서울 반포동 쉐라톤팔래스 호텔에서 열린 제55차 동반성장위원회에서 호반건설은 동반성장지수 평가 결과 최고 등급인 ‘최우수 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지난해 건설업종 최대 규모인 상생협력기금 200억 원을 출연하고, 협력사와의 이익 공유, 연구 개발, 기술 보호, 교육 훈련, 복리 후생 등을 지원하고 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