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또 틀렸다?… 장마전선 예상보다 빠르게 북상

기사입력 : 2019-06-26 11:5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기상청은 26일 장마전선에 동반한 비 구름대가 시속 약 30㎞의 속도로 예상보다 빠르게 북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전국의 강수시작 시간도 앞선 예보보다 3시간 정도 빨라질 전망이다.

비는 오전 중 충청도와 경북에도 내리기 시작, 오후(12시~3시)에는 경기남부, 늦은 오후(3시~6시)에는 서울 등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27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남 30~80㎜, 전남·경북·제주도 20~60㎜, 그 밖의 전국 10~40㎜다.

경남남해안에는 120㎜, 전남남해안·지리산 부근·제주도에는 1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기상청은 "비가 오는 지역에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며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고 비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