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던진만큼 포털에서도 뜨네 한선태... 평균자책점 0.36 1이닝 무실점 처리

기사입력 : 2019-06-26 06:0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비(非)선수 출신'인 한선태가 1군 데뷔전를 치러 야구팬들 사이에서 화제다.

기다리고 기다리던 프로 선수가 된 LG 트윈스 우완 투수 한선태(25)는 1군 데뷔전을 무난히 치러 앞으로 활약이 기대되고 있다.

한선태는 25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팀이 3-7로 뒤진 8회초 팀의 세 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랐다.

무실점으로 처리 팬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퓨처스리그에서 19경기에 등판 승리 없이 1패2홀드 1세이브 평균자책점 0.36을 기록했다.

한선태는 고교 시절까지 정식 야구부에서 엘리트 선수로 뛴 적이 없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