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스포츠 24] 생제르망 GK 보강 맨유 데 헤아에서 AC밀란 돈나룸마로 타깃 변경

공유
0


[글로벌-스포츠 24] 생제르망 GK 보강 맨유 데 헤아에서 AC밀란 돈나룸마로 타깃 변경

center


AC 밀란의 이탈리아 대표 골키퍼 잔루이지 돈나룸마(사진)의 파리 생제르망(PSG) 이적 이야기가 떠오르고 있다. 최근 PSG는 레오나르도 씨가 2013년 이후 클럽의 스포츠 디렉터 직에 복귀했다고 발표했다. 레오나르도 씨를 초청함으로써 이 클럽의 골키퍼 선택도 상황이 바뀐 것 같다고 영국 ‘선’지 등이 보도했다. 이적료는 6,000만유로(약 791억 원)정도가 될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PSG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골키퍼 다비드 데 헤아에게 관심을 보였던 것으로 알려졌었다. 2020년에는 데 헤아가 계약만료가 되는 2019-2020시즌 종료 후 프리자격으로 이적을 계획하고 있었다는 정보도 있었다. 하지만 돈나룸마 영입으로 타깃을 옮기면서 데 헤아의 파리 행은 소멸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레오나르도 씨는 2011~2013년 사이에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치아고 실바 등을 AC 밀란으로 부터 빼내온 바 있다. 2019년 PSG의 스포츠디렉터에 복귀하면서 다시 친정 AC 밀란을 타깃으로 보강을 노리게 됐지만 과연 이번에도 실현이 될지 주목된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