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2019 첨단국방산업전 참가… 소형 정찰드론 시스템·미래병사 체계 선봬

기사입력 : 2019-06-19 18:1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8일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열린 ‘2019 첨단국방산업전 및 미래 지상전력기획 심포지엄’에서 LIG넥스원 홍보부스를 방문한 고객이 개인전투체계 가상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LIG넥스원
LIG넥스원이 18일부터 21일까지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열리는 '2019 첨단국방산업전'에 참가해 소형 정찰드론 시스템과 미래병사 체계를 선보인다.

'첨단국방산업전'은 기업들의 미래 전투발전 수요 창출을 위한 진출의 장(場)으로 대전시, 육군교육사령부, 국방기술품질원이 공동 주최하며 매년 대전에서 열리고 있다.
LIG넥스원은 이번 첨단국방산업전에서 소형 정찰드론 시스템과 미래병사 체계를 선보이며 방문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국방과학연구소 민국협력진흥원이 주도하고 LIG넥스원이 주관해 개발 중인 소형 정찰드론 시스템은 상용드론과 수직 이·착륙 기술을 활용했으며, 수동·자동경로 비행지원이 가능해 목표물 자동 추적과 EO/IR(전자광학/적외선) 영상 촬영도 가능하다.

LIG넥스원이 육군 워리어플랫폼(개인전투체계) 사업을 위해 개발 중인 미래병사체계는 변화된 미래 전장환경에 대응하고 감시정찰·정밀타격 임무 수행을 위해 병사 개인장비에 첨단 기술을 적용한 통합형 무기체계다. 병사 개인의 운용성을 고려해 소형, 경량화했고 주·야간 영상 확보를 위한 센서인 주야관측 모듈을 적용했다. 또한 실시간으로 정보 공유가 가능해 지휘통제 능력과 작전 수행 능력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LIG넥스원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을 바탕으로 드론·로봇의 국방분야 적용 확대에 주력 중"이라며 "무기체계의 첨단화를 주도하는 종합방산업체로서 군의 신뢰성 있는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상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6554@g-enews.com

박상후 기자 psh6554@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