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장학재단, 연세대학교 의대에 5억원 ‘쾌척’

미래인재양성 위한 교육환경 개선 목적....작년 서울대 의대에도 지원

기사입력 : 2019-06-18 23:0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8일 연세대의료원에서 열린 교육환경 개선 지원 약정식에 참석한 호반건설 회장인 김상열 호반장학재단 이사장(오른쪽)이 연세대의료원 윤도흠 원장에게 5억원 지원 약정서를 전달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호반건설
호반그룹의 호반장학재단이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에 총 5억 원을 지원한다.

호반그룹에 따르면, 호반장학재단과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은 18일 연세대학교의료원 종합관 의료원장 회의실에서 교육환경 개선을 지원하는 약정을 체결했다.

지원 약정액은 총 5억 원으로 연세대학교 의대는 건물 신축을 비롯해 교육, 연구 환경 등 개선에 쓸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는 연세대학교의료원 윤도흠 원장,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장양수 학장, 호반장학재단 김상열 이사장(호반건설 회장) 등 양측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김상열 호반장학재단 이사장은 “우리나라의 의학 기술이 발전하기 위해서는 의학도들이 더 좋은 환경에서 연구하고 공부해야 된다고 생각한다. 의학도들의 연구 활동과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의 발전에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호반장학재단은 지난 1999년에 김상열 회장이 사재를 출연해 미래인재 양성을 위해 설립한 공익재단으로 지난 20년간 7600여 명에게 총 129억여 원의 장학금을 지원했고, 지난해에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같은 규모의 5억 원을 쾌척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부동산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