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 올 여름 폭염 엄습 우려…日 홋카이도 오비히로 26일 38.3도 신기록

기사입력 : 2019-05-26 15:0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이번 주말 한반도에 33도를 웃도는 폭염이 엄습한 가운데 일본 북부 및 서부 지역도 26일 사상 최악의 5월 폭염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일본 기상청은 올 여름 폭염이 엄습해 그 어느 해보다 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보했다.

NHK는 홋카이도 삿포로 기상청을 인용해 일본 열도의 가장 북쪽에 있는 홋카이도 오비히로 시 기온이 26일 오전 11시 59분 현재 38.3도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이는 지난 1993년 5월 사이타마현 서부 치치부 시가 37.2를 나타내면서 작성했던 일본 역대 최고 5월 기온 기록을 갱신한 것이다. 또 홋카이도 관측 사상 연중 최고 기온 기록이다.

홋카이도 사로마에서도 오전 8시 59분에 기온이 35.8도를 기록했고, 유베쓰도 35.2도를 나타냈다.

한편 한국도 강릉과 대구 34도, 청주 32도, 서울 전주 춘천 31도를 기록해 5월 연중 최고 기록을 써나가고 있다.

일본 기상청은 일본 북부 및 서일본 지역에서 기록적인 더위가 나타날 것으로 예보하고, 각지에 고온주의 경보를 내렸다.


노정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noja@g-enews.com

노정용 부국장 noja@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일본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