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레임 가득 완주 프로포즈축제 25일부터 열린다

기사입력 : 2019-05-24 08:1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설렘이 가득한 전북 완주 프러포즈축제가 개막한다.

오는 25일부터 26일까지 전북도립미술관 야외광장 일원에서 제4회 완주 프러포즈축제가 열린다.

올해 완주 프러포즈축제에서 가장 주목받는 프로그램으로는 기획프로그램인 순백의 가든파티다.

화이트 드레스코드가 정해진 가든파티에서는 테이블과 의자가 준비돼 있고, 참여자가 테이블을 세팅하고 음식을 가져와 프러포즈축제의 다양한 공연들을 즐기면 된다.

이외에도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중무장해 벌써부터 참가자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첫째 날인 25일 오후 2시부터는 연인들의 고백 타임인 ‘사랑의 세레나데’를 시작으로 커플 미션게임 ‘최강커플을 찾아라’, 웨딩 뮤지컬 공연이 펼쳐진다.

또한 드레스쇼를 시작으로 야간행사가 이어져 별이 빛나는 밤에 펼쳐지는 러브콘서트, EDM 파티를 즐길 수 있다.

둘째 날 26일은 내 인생의 봄을 다시 재현해 볼 수 있는 리마인드 웨딩이 주민들의 공연과 함께 어우러진다.

친구와 드레스를 입고 작은결혼식 체험관에서 우정촬영도 가능하다.

이외에도 커플 우드액자 만들기, 사랑의 토퍼만들기, 술박물관과 연계한 술놀이터 사랑의백일주 만들기, 전북도립미술관 체험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프러포즈축제는 다양한 세대와 주민들이 어우러지는 축제다”며 “많은 분들이 축제장을 찾아 즐겨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전국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