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올 여름 폭염대비 ‘분야별 대책 보고회’ 개최

역대급 폭염에 대비 무더위 쉼터 등 사전 점검 실시

기사입력 : 2019-05-20 17:2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전남 순천시는 20일 김병주 부시장 주관으로 부서별 ‘폭염대비 보고회’를 개최했다. /전남 순천시=제공
전남 순천시는 지난 15일 역대 가장 빠른 폭염주의보가 발효되는 등 평년보다 뜨거운 여름이 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20일 김병주 부시장 주관으로 부서별 ‘폭염대비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폭염대비 보고회’에서는 ‘순천형 폭염 행동 매뉴얼’을 마련하고, 각 분야별 무더위에 대비할 수 있는 대책을 9월까지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순천시는 공공시설을 활용해 시민들이 더위를 피할 수 있도록 관내 도서관 등 715개소를‘무더위 쉼터’로 지정하는 것을 비롯, 시내버스 승강장 에어커튼 설치, 횡당보도 그늘막 설치, 쿨링포크(물안개), 그늘숲 조성 등 다양한 시설을 설치 운영한다. 주요관광지 등에 얼음물을 비치하여 방문객들의 이용편의도 도모한다.

특히,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 대한 돌봄서비스를 집중적으로 강화하고, 비상시 보건소와 119 구급대 협업을 통한 응급환자 이송체계를 구축한다. 사회복지시설 1139개소에 대해서는 냉방기 보유현황, 작동상태등 확인을 비롯해 여름철 급식 위생상태와 소방‧가스등 안전시설 점검을 병행할 계획이다.

김병주 부시장은 “야외 공사현장 등 무더위에 취약한 부분을 살펴 예방 가능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할 것”이라며 “사회적 약자가 소외되지 않도록 세심히 업무를 진행할 것”을 당부했다.


허광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kw8913@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전국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