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잠실야구장에서 시원한 홈런을…LG전자 V50씽큐 매력 알린다

공유
0


잠실야구장에서 시원한 홈런을…LG전자 V50씽큐 매력 알린다

외야 조명탑 V50 광고…부산 고속도 양재 나들목·용산전자랜드에도
유명 DJ ‘페기 구’ 등장 TV광고 인기...조회수 100만 뷰 돌파
개발자가 직접 제품 분해하는 ‘뜻뜯한 리뷰’도 높은 관심 받아
듀얼스크린, 영상 크리에이터·모바일게임 고객 활용도 높을 것

center
LG전자가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 등에 옥외 광고판을 설치하는 등 LG V50씽큐의 마케팅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사진=LG전자]
보도자료 프로야구 관람을 위해 서울 잠실야구장을 찾은 관람객들은 앞으로 외야 쪽으로 시원하게 뻗어 나가는 야구공과 함께 LG V50씽큐(ThinQ)의 매력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LG전자가 서울 잠실야구장 외야 조명탑에 LG V50을 알리는 대형 옥외광고를 설치한 볼 수 있는 효과다.

LG전자는 지난 10일 국내 출시한 5G 스마트폰 LG V50을 알리기 위해 잠실야구장 옥외 광고판 외야조명탑에 대형광고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디지털캠페인 등 마케팅 활동에도 나선다.

14일 LG전자에 따르면 잠실야구장에 설치된 옥외 광고는 ‘놀라운 5G, 듀얼로 제대로’라는 메시지와 함께 고객들이 V50과 전용 액세서리인 ‘LG 듀얼 스크린’을 활용해 다양한 콘텐츠를 보다 풍성하게 즐길 수 있다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광고탑은 약 40m 높이로 경기장을 찾은 모든 관람객들에게 V50의 매력을 한눈에 전달 가능하다. LG전자는 지난해 잠실야구장을 찾은 관람객이 250만 명 이상인 점에서 이번 광고로 많은 고객들에게 LG V50을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는 이 외에도 유동인구가 많은 경부고속도로 양재나들목 인근, 용산전자랜드 등에도 대형 옥외광고를 선보이고 있다.
아울러 LG전자는 V50의 뛰어난 멀티태스킹 성능을 알리기 위해 이달 초부터 쇼핑, 영상통화, 게임, 인터넷강의 등 고객 실생활에서 LG 듀얼 스크린의 다양한 활용법을 담은 디지털캠페인도 진행하고 있다. 지금까지 공개된 ‘LG V50 ThinQ 멀티태스킹 편’ 영상은 총 18편이나, 추가 영상이 지속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LG전자는 지난달 12일 선보인 TV광고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밝혔다. 음악, 패션 등으로 전세계를 열광시키는 한국인 DJ ‘페기 구(Peggy Gou)’가 등장하는 영상은 일상에서의 LG V50과 LG 듀얼 스크린 활용법을 알기 쉽게 보여준다. 이 영상의 조회수는 100만 뷰에 달했다. 개발자가 직접 제품을 분해하며 배터리, 방열장치, 안테나 설계 등 겉으로 드러나지 않는 LG V50만의 장점을 고객들에게 설명하는 ‘뜻뜯한 리뷰’ 역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V50은 국내 출시된 5G 스마트폰 가운데 유일하게 퀄컴의 최신 응용프로세서(AP) 스냅드래곤 855와 최신 5G모뎀(통신칩)을 탑재했다. 탈착식 액세서리인 LG 듀얼 스크린을 활용하면 두 개의 화면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이 같은 장점은 최근 일상을 영상으로 남기는 ‘브이로그(Vlog, Video+Blog)’나 1인방송 등을 제작할 때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 ‘LG 게임패드’는 플레이화면과는 별도로 화면 하나를 게임패드 전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 콘솔, 아케이드, 레이싱, 클래식 등 총 4가지 모드를 지원해 다양한 유형의 모바일게임을 즐기는 고객들에게 유용하다는 설명이다.

한웅현 LG전자 한국영업본부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 상무는 “강력한 멀티태스킹과 높은 안정성을 기반으로 한 V50과 LG듀얼 스크린의 매력을 지속적으로 알려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hpar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