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검찰, 집단 성폭행 의혹 최종훈 구속영장 청구

공유
0


검찰, 집단 성폭행 의혹 최종훈 구속영장 청구

left
사진=뉴시스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 일행과 여성을 집단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는 가수 최종훈(29)에게 검찰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8일 수사당국 등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은 지난 7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특수준강간) 등 혐의로 최종훈 등 3명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검찰은 경찰의 신청을 받아 법원에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들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9일 오전 10시 30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다.

최종훈 등은 2016년 강원 홍천 등에서 여성과 술을 마신 뒤 집단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앞서 최종훈 집단 성폭행 의혹은 지난 4월 19일 언론 보도를 통해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여성 A씨는 지난 2016년 3월 정준영(30)의 팬사인회를 계기로 정준영과 최종훈 등과 함께 술을 마신 뒤 기억을 잃었고 다음날 아침 정신을 차렸을 땐 옷이 모두 벗겨진 채 호텔 침대에 누워 있었다고 주장했다.

A씨는 당시 상황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한 채 호텔을 빠져나왔지만, 최근 클럽 버닝썬 사태가 촉발된 이후 단톡방 논란이 불거지면서 진상을 파악하기 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이 같은 정황이 담긴 음성 파일과 사진 등은 정씨 등이 참여한 카카오톡 대화방에 남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영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ujulu@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