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도시락, 전자레인지 조리 시 세균 최대 99% 감소

기사입력 : 2019-01-11 12:0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편의점 도시락을 전자레인지에 조리하면 세균이 최대 99%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사진=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김형수 기자]
편의점 도시락을 전자레인지에 조리하면 세균이 크게 줄어든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11일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편의점 도시락을 전자레인지에 조리한 뒤 위생지표세균수가 77%에서 최고 99.999%까지 감소했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해 8월 한 달 동안 서울 지역 편의점에서 도시락 20종을 구매해 전자레인지 조리 전후 위생지표세균수를 비교하는 연구를 실시했다.
위생지표세균은 식품의 제조·보존·유통 과정에서 식품 위생의 지표가 되는 세균수·대장균구 등을 말한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주변 환경이나 환경 중에 노출된 식품에 광범위하게 존재하기 때문에 검출된 세균수 만으로 건강에 직접적인 위해를 끼치지는 않는다고 설명했다.

감소율 별로 살펴보면 95~99.999% 감소한 도시락이 13건으로 가장 많았다. 90~95% 감소 2건, 85~90% 감소 2건, 80~85% 감소 2건, 77% 감소 1건으로 집계됐다. 조사 대상에 포함된 편의점 도시락 20종에서 대장균과 식중독균은 검출되지 않았다.

전수진 보건연구사는 “편의점 도시락은 일반적으로 표시사항에 전자레인지 조리를 권장하고 있으나, 이를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고 그냥 드시는 분들이 있어 연구를 시작했다”며 “식품 고유의 맛과 위생을 고려해서 표시사항에서 권장하는 조리법에 따라 조리하고 드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형수 기자 hyung@g-enews.com 김형수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생활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