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차기 갤S10+ BMT...스냅드래곤 vs 엑시노스 vs 기린 결과는?

퀄컴·삼성·화웨이, 각각 36만2292 vs 32만5076 vs 30만9628

엑시노스9820 최고 스피드 2.7GHz···싱글 20%↑ 멀티 15%↑

기사입력 : 2018-11-29 15:5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삼성전자 차기작 갤럭시S10시리즈에 들어갈 엑시노스 9820의 성능은 퀄컴 스냅드래곤8150보다는 낮고 화웨이 기린980칩셋보다는 높은 성능을 보인 것으로 안투투 벤치마크테스트 결과 드러났다. (사진=샘모바일)
[글로벌이코노믹 이재구 기자] 삼성전자 차기작 갤럭시S10의 벤치마크테스트(BMT) 결과 퀄컴 스냅드래곤8150칩셋보다는 낮고 화웨이보다 앞선 것으로 드러났다. 삼성전자는 엑시노스9820은 8나노 핀펫 공정에서 생산된 칩셋인 반면 퀄컴과 화웨이 칩셋은 모두 TSMC의 7나노미터 공정에서 생산되고 있다.

샘모바일, 안드로이드커뮤니티 등은 27일(현지시각) 삼성전자 차기작 갤럭시S10시리즈에 대한 안투투 벤치마크테스트(BMT) 결과를 이같이 전했다.

샘모바일은 안투투가 갤럭시S10시리즈의 한 모델(모델명 SM-G975F)에 탑재된 엑시노스9820칩셋을 대상으로 한 최초의 BMT결과 성능은 유망해 보인다는 평가를 내놓았다. 이 단말기는 원래 ‘비욘드2’로 불렸고 향후 갤럭시S10플러스로 불릴 것으로 예상되는 버전이다.

삼성전자는 2주전 엑시노스9820 칩셋을 공식 발표했다. 4세대 맞춤형 프로세서, LTE 어드밴스트프로 모뎀 및 인공지능(AI)기능을 수행할 별도의 뉴럴프로세싱칩(NPU)이 들어있다. 이 벤치마크를 실행하는 데 사용된 단말기 사양에는 6.4인치 2280×1080픽셀 해상도 디스플레이가 포함돼 있다. 엑시노스9820 프로세서는 6GB 램 및 128GB 내장메모리와 결합된다. 또한 이 단말기에는 갤럭시S9의 엑시노스9810칩셋에 비해 성능이 40% 향상될 것으로 예상되는 말리-G76 MP12 그래픽프로세서도 들어간다.

삼성전자는 엑시노스9820프로세서 공개시 프로세서 주파수를 공개하지 않았다. 하지만 이 BMT결과 최고 클록스피드는 2.7GHz였다. 이것이 최종 주파수가 될지 여부는 더 두고 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

안투투의 갤럭시S10 엑시노스9820칩셋 BMT결과 점수는 32만5076점을 기록했다.
이는 화웨이의 메이트20프로에 들어간 기린 980칩셋보다 약간 높았다. 특히 기린980 칩셋은 화웨이가 지난달 16일 런던에서 발표한 메이트20프로에 들어간 칩셋이다. 이 칩셋이 들어간 메이트20프로의 BMT점수는 30만9628점이었다. 더욱이 이 칩셋은 삼성보다 앞선 TSMC의 7나노공정에서 제조됐다.

엑시노스9820은 삼성의 8나노미터 공정에서 만들어진 LPP 핀펫(FinFET)프로세서를 기반으로 하며 2개의 맞춤형 CPU 코어가 들어있다. 삼성전자는 엑시노스9820이 전작 9810버전 대비 싱글코어에서는 20%, 멀티코어에서는 15%의 향상된 성능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center
안투투 BMT를 통해 드러난 삼성 갤럭시S10플러스 대상 엑시노스9820칩셋 스펙 (사진=안투투)


갤럭시S10는 삼성의 엑시노스9820 칩셋과 퀄컴의 스냅드래곤8150칩셋을 적용한 갤럭시S10 변종 버전을 내놓는데 이들 사이에는 약간의 BMT 점수차를 보일 수 있다. 삼성은 스냅드래곤8150을 장착한 갤럭시S10을 중국, 미국 등 일부 시장에 공급하게 된다.

이미 삼성전자 갤럭시S10 모델 3종의 모델번호는 SM-G970F, SM-G975F 및 SM-G973F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 세 모델이 9월25일 중국 정보산업부(CMIIT)의 검사를 위해 인증을 받았다.

퀄컴의 스냅드래곤8150의 경우 이미 안투투 BMT결과 36만2292점의 BMT점수를 얻었다.

처음으로 드러난 갤럭시S10 엑시노스9820 BMT 점수는 갤럭시S10이 예상됐던 수준의 성능향상을 제공할 것임을 보여준다.

갤럭시S10은 내년 2월 스페인바르셀로나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2019)에서 단말기 전면 좌측 위쪽 디스플레이 아래에 구멍을 뚫어 디스플레이 카메라를 탑재하는 이른바 피어싱폰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몸체대비 화면 면적을 최대화하려는 노력의 일환이다. 여기에 퀄컴의 인디스플레이 초음파 지문센서, 후면에 3개, 또는 4개의 카메라를 탑재할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 제품은 3~4개 변형 모델로 나올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는 5G버전과 달리 평판디스플레이 버전도 포함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 스마트폰에는 헤드폰잭이 없고 9가지 컬러로 나올 것으로 알려졌다.


이재구 기자 jklee@g-enews.com

관련기사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