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A8S·갤S10은 ‘피어싱’폰…티저이어 렌더링 등장

화면비 높이려 스크린 아래 카메라 구멍뚫어…중가폰 먼저 나올듯

기사입력 : 2018-11-02 15:4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갤럭시S10 렌더링(사진=벤야민 게스킨)
[글로벌이코노믹 이재구 기자]
내년 2월 공개될 전망인 삼성전자 차기 주력폰 갤럭시S10시리즈는 이른바 ‘피어싱 폰(piercing phone)’이 될 전망이다. 화면아래 카메라를 배치하기 위한 디자인상의 고민이 반영된 이 모습을 보여주는 렌더링이 등장했다. 지난 달 17일 한 유명 트위터러가 삼성전자의 중가폰 갤럭시A8S 티저 사진이라며 트윗을 올린 데 이어 유명디자이너가 그렸다는 삼성 주력폰 갤럭시S10의 렌더링 사진이 올라와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폰아레나는 1일(현지시각) 유명 컨셉디자이너인 벤야민 게스킨이 소문 속의 갤럭시S10 스펙을 바탕으로 그린 렌더링을 공개했다. 갤럭시S10은 예년처럼 매년 2월말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2019) 직전에 공개될 전망이다.

이 렌더링 사진은 스마트폰 화면크기를 늘리는 방식의 대세로 여겨지는 화면 위 노치 디자인 대신 디스플레이 아래에 카메라를 배치하려는 고통스런 노력을 일단을 그대로 보여준다. 삼성전자는 이를 통해 올스크린(All-screen) 화면 스마트폰을 실현하려는 것으로 분석된다. 갤럭시S10의 화면비를 크게 높이기 위한 이 방식은 이른바 인디스플레이(in-display) 카메라 디자인으로도 불린다.

우스갯소리로 ‘피어싱’으로 불리는 이 디스플레이는 카메라 렌즈가 빛을 모은 다음 최고의 셀피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화면 안쪽을 도려내는 방식을 특징으로 한다.

이 피어싱폰의 셀피 카메라 위치는 여전히 소문속 영역에 머물러 있다. 하지만 인기있는 제품정보 유출 블로거와 디자인 전문가인 컨셉 디자이너 벤야민 게스킨이 렌더링을 통해 예상 디자인을 시각화했다. 그는 카메라 옆에 작은 컷아웃을 도입하면서 화면에 베젤을 사라지게 해 갤럭시S10의 매력적인 모습을 그려냈다. 하지만 갤럭시S10시리즈의 모습이 여전히 베일속에 가려져 있는 것은 틀림없다.

또하나. 피어싱폰 설계는 갤럭시S10에 한하지 않을 것 같다. 심지어 갤럭시A시리즈 중가폰에 먼저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 17일 중국의 유명 트위터러 i빙우주가 삼성의 갤럭시S8A 티저 사진을 확보했다며 피어싱폰인 갤럭시A8S의 사진을 자신의 트위터에 올렸다. 그가 찍었다는 삼성전자의 갤럭시A8S 티저 사진은 이내 지워졌다.

center
중국의 트위터러 i빙우주가 지난달 중순 공개한 갤럭시A8S의 티저사진이라는 유출 사진. 화면아래 카메라가 설치돼 있다. 이 사진은 곧 내려졌다.(사진=i빙우주 트위터)

center
중국의 제품 정보 유출 블로거 빙우주가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삼성전자의 티저 사진의 모습. 화면 윗쪽 중앙, 왼쪽, 오른쪽에 각각 카메라 구멍이 뚫려 있는 것을 알 수 있다.(사진=빙우주 트위터)

트윗속 사진을 보면 삼성전자는 디스플레이 안에 카메라 노출을 위해 작은 구멍(cut out)을 냈음을 알 수 있다. 샘모바일은 삼성전자의 갤럭시A8S가 내년 1월 출시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2월 발표 예정인 갤럭시S10 보다 한발 앞서 공개되는 셈이다. 그렇다면 갤럭시S10에 갤럭시A8S의 완전한 베젤리스 디자인이 적용할 가능성도 예상해 볼 수 있다.

한편 폰아레나는 그간 나온 소문과 보도를 바탕으로 내년 2월에 발표될 전망인 갤럭시S10시리즈의 스펙을 다음과 같이 정리했다.

우선 삼성전자는 3개의 갤럭시S10시리즈를 내놓을 가능성이 높다.

우선 코드명 ‘비욘드0’인 보급형 갤럭시S10라이트가 있다. 이 모델은 5.8인치 평판 디스플레이를 사용한다. 측면에 지문인식센서가 들어가며, 후면과 전면에 모두 싱글카메라가 탑재된다.

코드명이 ‘비욘드1’인 갤럭시S10도 나온다. 이 버전은 6.1인치 곡면 인피니티디스플레이가 사용되며 이른 바 인디스플레이 지문센서가 들어간다. 후면에는 듀얼카메라(표준카메라와 망원카메라)가, 전면에는 싱글 셀피 카메라가 탑재된다.

다음으로는 가장 비싼 코드명 ‘비욘드2’인 갤럭시S10플러스가 있다. 이 모델에는 6.44인치 곡면 인피니티 디스플레이가 들어간다. 인디스플레이 지문센서가 탑재되며 후면에는 트리플카메라(표준, 망원,광각카메라)가, 전면에는 듀얼 셀피카메라가 각각 탑재된다.


이재구 기자 jklee@g-enews.com

관련기사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