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에 장관까지…착한 소비 '대명사' 컨티뉴 가방

기사입력 : 2018-07-08 22:2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지난 3월, SK그룹을 방문한 김동연(왼쪽)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최태원 회장으로부터 구매한 컨티뉴 가방을 전달 받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SK이노베이션이 후원하는 사회적기업 ㈜모어댄의 컨티뉴(CONTINEW) 가방이 착한 소비의 대명사로 자리 잡았다.

8일 SK이노베이션에 따르면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은 최근 한 일간지에 게재한 칼럼에서 “우리 사회가 따뜻하게 성장하기 위해서는 사회적 기업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사회적기업에서 만든 컨티뉴 가방 구매 사실을 언급했다.

김 장관은 이어 “이 가방에는 우리 사회를 따뜻하게 성장시키겠다는 청년 사회적 기업가의 열정이 담겨 있다”며, “한때는 양립할 수 없다고 여겨졌던 사회적 가치 실현과 기업 이익 창출을 동시에 이뤄낸 대표적인 사례이기도 합니다”라고 구매 배경으로 설명했다.

앞서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도 컨티뉴 가방을 구매했었다. 경제 활성화를 위해 민간 기업을 방문해온 김 부총리는 지난 3월 SK그룹을 방문한 자리에서 모어댄 최이현 대표로부터 직접 가방을 구매한 바 있다.

컨티뉴 가방은 과거에도 BTS 리더 RM, 레드벨벳 웬디, 예리 등이 착용하며 스타들의 ‘착한 소비’ 아이템이자 잇템으로 알려졌다. 패션 아이템으로도 손색이 없다는 평가를 받았으며, BTS 리더 RM이 멘 컨티뉴 엘카 백팩은 온라인 품절 대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한펀, 컨티뉴 가방은 SK브로드밴드가 만든 홈쇼핑 체널인 SK스토아에서 사회적기업 및 중소기업과의 상생을 위해 선정, 판매하는 착한 상품 1호로 선정됐다. 2차에 걸쳐서 600여개가 완판되어 상품의 가치를 인정받기도 했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