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 5' 영원한오빠 강타 출연, '성덕' 박지선X박성광 지원사격

기사입력 : 2018-06-13 17:1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H.O.T 멤버 강타가 '히든싱어 5' 첫 회에 출연한다. 사진=JTBC
[글로벌이코노믹 김현경 기자]
'히든싱어 시즌5' 첫 회 원조 가수로 H.O.T 출신 강타가 등장한다. 이 가운데 토니안-은지원-강성훈-박지선이 강타의 지원 사격을 나선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이에 '히든싱어 시즌5' 첫 포문을 열 강타 편에 대한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JTBC에 따르면, 오는 17일 일요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을 앞둔 '히든싱어 시즌5'(기획 조승욱 / 연출 김희정 / 이하 '히든싱어5')에서는 '90년대 아이돌의 전설' 강타 편이 공개된다.

H.O.T.는 지난 1996년 가요계에 혜성처럼 등장해 파격적인 안무와 스타일로 활동 내내 당대 최고의 아이돌 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그중 강타는 특유의 섬세하고 감미로운 보이스를 자랑하는 메인 보컬이자 '빛', '북극성' 등 다수의 히트곡을 작사 및 작곡부터 프로듀싱까지 다양한 음악적 재능을 뽐내는 아티스트로 두각을 나타냈다. 또한 올해 초 17년 만에 H.O.T.의 재결합을 한 모습으로 추억을 소환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에 강타가 '히든싱어5'의 이번 시즌 첫 번째 원조 가수로 등장하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사로잡는다. 강타는 MC 전현무의 "영원한 우리들의 오빠입니다!"란 멘트에 등장했고, 이에 스튜디오는 열띤 함성으로 가득했다고 전해져 그의 여전한 인기를 실감케 한다.

강타는 첫 회 원조 가수로 출연할 수 있게 돼 영광이라며 출연 2주 전부터 고민이 많았다는 등 소감을 밝혔다고 전해져 관심을 끈다. 또한 그런 그를 위해 특급 응원단이 지원 사격에 나섰다고 전해져 관심이 커지고 있다.

토니안은 같은 H.O.T.의 멤버로서, 은지원과 강성훈은 같은 시기에 활동했던 라이벌로서 누구보다 자신이 강타 목소리를 잘 안다며 큰 자신감을 보였다고 전해져 과연 이들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감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박지선과 박성광이 열렬한 팬심으로 강타를 응원했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박성광은 H.O.T.의 무대 의상을 입고 등장해 진정한 팬심을 자랑했다고 전해져 웃음을 유발한다.

또한 정준하는 아침부터 강타와 통화를 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고 밝혀 그의 활약에 대한 기대를 한껏 끌어올린다. 설렘 가득한 강타의 등장과 숨은 강타 찾기에 도전하는 패널 출연자들의 활약은 오는 17일 방송되는 '히든싱어5'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히든싱어5'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수와 그 가수의 목소리부터 창법까지 완벽하게 소화 가능한 '모창 도전자'의 노래 대결이 펼쳐지는 음악 프로그램. 오는 6월 17일 일요일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김현경 기자 khk@

김현경 기자 khk@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