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바이오 대장주 네이처셀, 검찰 압수수색에 주가 곤두박질

허위정보활용 등 주가조작 혐의받아

기사입력 : 2018-06-12 14:0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자료=네이처셀
[글로벌이코노믹 손현지 기자]


네이처셀이 폭락중이다.

12일 오후 1시 50분 현재 코스닥 바이오 대표주인 네이처셀은 전거래일대비 8400원(30.00%)내린 1만9600원에 거래중이다.

네이처셀은 이날 전일대비 200원 오른 2만8300원으로 장을 출발했지만 검찰의 압수수색 소식에 매도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수단은 최근 네이처셀 본사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라정찬 네이처셀 대표 등이 허위정보를 활용해 시세를 조종한 혐의가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

네이처셀은 그동안 주가 롤러코스터 행보를 보여왔다.

퇴행성 골관절염 줄기세포 치료제 ‘조인트스템’ 시판 기대감에 지난해 11월부터 단기간에 급등세를 탔다.

그러나 지난 3월 조인트스템이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로부터 조건부 허가 불발을 받자 주가는 급락한 바 있다.

금융투자업계 한 관계자는 "줄기세포 신화로 알려진 네이처셀이 주가조작 혐의로 압수수색을 당하면서 타 바이오 관련주도 타격을 입을 것"이라고 예상하며 "투자가 위축되는 게 불가피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center
네이처셀 12일 오후 1시 50분 기준 주가추이



손현지 기자 hyunji@g-enews.com 손현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증권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