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이화전기, 계열사 이트론 대상 400억원 규모 유상증자…강세

기사입력 : 2018-06-12 09:2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손현지 기자]


이화전기가 장초반 강세다.

12일 오전 9시 20분 현재 이화전기는 전일대비 21원(4.74%)오른 464원에 거래중이다.

이화전기는 전일 공시를 통해 사업 다각화를 목적으로 타법인 증권 취득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400억원 규모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제3자배정 대상자는 계열사인 이트론이며 유상증자 납입 완료 후 최대주주가 이트론으로 변경된다.

보통주 1억389만6103주가 신규 발행되며 주당 발행가액은 385원이다. 신주권교부예정일은 다음달 2일이며 신주는 같은달 3일 상장될 예정이다.

이화전기는 전동기, 발전기 및 전기 변환장치 제조업체다.


손현지 기자 hyunji@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손현지 기자 hyunji@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증권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