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산신도시, “왜 세금이 이런 곳에?"…누리꾼 '부글부글'

기사입력 : 2018-04-17 19:5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네이버 지도캡처
[온라인 뉴스부]
다산신도시가 포털실시간 검색어 상위어에 오르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17일 다산신도시에서 김정렬 2차관 주재로 입주민 대표, 택배업계, 건설업계가 참여하는 '택배분쟁 조정 및 제도개선 회의'를 열고 택배거점부터 주택까지는 차량이 아닌 실버택배 요원이 배송하는 방법으로 단지 내 차량이 없는 안전한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결졍했다.

하지만 .배송 금액 일부를 보건복지부와 지자체가 분담•지원하며 누리꾼들의 비난이 쇄도하고 있다.

누리꾼들은 SNS를 통해 “아니 이거 제정신인가... 본인들 품위지키자고 어거지로 못들어오게 해놓고선 왜 실버택배 비용을 정부랑 지자체랑 택배회사가 내야하는거지.. 100% 주민들 관리비에서 떼야하는거 아니냐” “ 입주민들은 결국 돈한푼 안쓰는거 아닌가 세금이 들어가는 부분에 대해서 명확하게 설명해야 한다” “왜 세금이 이런 곳에?” 향후 아파트 입주자가 부담한다는 전제가 있지만 향후가 아니라 처음부터 그렇게 해야 한다” 등 의견을 통해 분담지원에 대해 비판하고 있다.


온라인 뉴스부 온라인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부동산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