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화재, 인명피해 없이 진화 마무리…원인은 "용접불꽃"

기사입력 : 2018-04-17 15:4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경북 안동에서 발생한 화재가 두 시간만에 꺼졌다. 사진=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김현경 기자]
17일 경북 안동에서 발생한 화재 사고가 인명피해 없이 진화 완료됐다.

경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22분께 경북 안동시 풍산읍 마애리 음식물자원화시설에서 불이 나 2시간 만에 꺼졌다.

이날 안동 화재는 공장 내 음식물냄새를 처리하는 배관 용접공사를 하던 중 불꽃이 튄 것이 원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화재 직후 근로자 모두가 신속히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다만 화재 발생 장소 인근으로 대량의 연기가 발생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안동시청은 화재가 발생하자 "가스 발생 우려가 있으니 인근 주민은 안전에 유의하기 바란다"는 내용의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했다.


김현경 기자 khk@ 김현경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