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2018 전직원대상 인권교육 95% 만족했다

기사입력 : 2018-04-17 15:5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left
광명시청 출처/
[글로벌이코노믹 박대명 기자]
경기도 광명시가 전체 직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인권교육이 만족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직원의 인권보호 및 증진을 위해 전직원을 대상으로 지난 3월 13일부터 4월 6일까지 평생학습원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18 전직원대상 인권교육’을 실시하였다.

교육은 24회에 걸쳐 직원 1,347명이 참여한 가운데 직원의 인권 보호 및 증진을 위한 역량을 강화하고 인권에 기초한 인권행정업무를 전개하기 위해 진행되었다. 또한 광명시민인권위원회 및 시민위원 20여 명이 인권교육모니터링을 실시하였다.

특히 인권교육은 ‘공무원·임기제·시간선택제임기제 공무원 대상’과 ‘산하기관․공무직․기간제 근로자 대상’ 교육으로 나눠 진행되었으며, 강좌마다 시민인권위원회 권고문 및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을 사전에 실시했다.

공무원·임기제·시간선택제임기제 공무원 대상 교육은 3월 13일부터 11일간 인권감수성, 일터, 복지, 장애, 여성, 주거 등 9가지 주제로 19회 운영되었으며 이례적으로 전국 지방자치 단체 최초로 온라인 접수시스템을 구축하여 선택의 기회를 확대했다. 교육 대상자 중 77%(829명)가 참여하여 교육생 95%이상이 이 교육에 만족했다.

산하기관·공무직·기간제 근로자 대상 교육은 4월 4일부터 3일간 5회를 인권기본교육으로 진행되었으며 대상자 중 48%(518명)가 참여하여 교육생 94%이상이 교육에 만족했다.

또 오는 20일에는 전 직원대상 인권교육 초청 강사진과 함께 인권교육 평가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며, 주요안건은 2018년도 전직원대상 인권교육 결과 및 평가와 2019년도 인권교육 제언 등이다.

박경옥 시민인권팀장은 “전직원대상 공무원인권교육을 올해로 3년째 실시했다”며 “강사평가회에서 나온 내용을 기반으로 향후에 진행되는 인권교육이 효과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강사초청 및 주제선정, 교육환경, 인권정책 발굴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 3월 인권교육담당인 인권교육코디네이터를 채용하여 교육 운영 전반에 전문성을 갖춰 인권교육의 효율성을 높였다.


박대명 기자 jiu961@naver.com

박대명 기자 jiu961@naver.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전국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