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금토드라마]'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x손예진, 장소연 몰래 심쿵 하룻밤?!(5회 예고)

기사입력 : 2018-04-13 00:0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3일 오후 방송되는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5회에서는 서준희(정해인)와 윤진아(손예진)가 서경선(장소연)이 집을 비운 사이 설렘 가득한 하루를 보내는 장면이 그려진다. 사진=JTBC 영상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과 손예진이 설렘 가득한 하루를 보낸다.

13일 오후 방송되는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연출 안판석, 극본 김은) 5회에서는 서준희(정해인 분)와 윤진아(손예진 분)가 키스를 나누며 설렘 가득한 둘 만의 하루를 보내 기대감을 높인다.

제작진이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영상에 따르면 누가 서경선(장소연 분)이 OT로 집을 비우자 준희는 윤진아를 집으로 초대한다. 진아와 준희는 두근두근 떨리는 하루를 보내게 된다.

준희는 거짓말 같애. 이렇게 예쁜 여자가 내 앞에 있다는 게라며 설레는 마음을 드러낸다.

회사 동료들은 출장 중 공철구(이화룡 분) 차장에게 한 방 날린 진아를 반긴다. 동료들은 "탬버린이 아니고 딴 사람 같애"라고 수근댄다.

이제 진아는 더 이상 예전의 '윤 탬버린'이 아니고, 회사에도 변화의 바람이 불기 시작한다.

준희는 진아와 비밀 데이트를 이어간다. 늦은 밤 함께 있다가 서둘러 집으로 향하는 진아에게 준희는 "집에 안 가면 안 돼"라고 매달려 안타까움을 선사한다.

한편, 경선은 남동생 준희가 연애하는 것 같다고 의심하기 시작한다.

그리고 진아의 회사로 전남친 이규민(오륭 분)이 보낸 꽃바구니가 도착해 준희를 도발한다. 준희는 함께 동봉된 카드를 보고 크게 분노해 규민을 찾아간다.

진아는 준희와의 데이트가 발각될까 문소리만 나도 번번이 숨는다. 이에 준희는 "다시는 숨을 필요 없게 할게. 내가"라고 말해 설렘을 선사한다.

준희는 누나 경선에게 그녀의 절친인 윤진아와 사귄다고 솔직하게 밝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정해인과 손예진이 연상연하 커플로 현실 연인 케미를 그려 화제를 모으고 있는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16부작으로 매주 금,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