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트러스트, 드라마 ‘데릴남편 오작두’ 제작 지원… "브랜드 이미지 강화"

기사입력 : 2018-03-14 09:2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MBC 드라마 ‘데릴남편 오작두’ 방송 포스터의 모습
[글로벌이코노믹 석지헌 기자]
J트러스트그룹이 MBC 새 주말특별기획 드라마 ‘데릴남편 오작두’를 제작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데릴남편 오작두’는 배우 김강우와 유이가 주연을 맡은 24부작 주말 로맨스 드라마로 지난 3일 첫 방송 됐다.

J트러스트 그룹은 드라마 속 에피소드를 통해 JT친애저축은행 영업점과 그룹 브랜드 로고 및 공식 캐릭터 ‘쩜피’ 등을 노출해 친근한 이미지를 전파할 예정이다. 특히 스토리 속에서 그룹사의 주요 사회공헌 활동과 금융 서비스를 자연스럽게 노출시켜 기업이 추구하는 가치도 함께 전할 계획이다.

J트러스트 그룹 관계자는 “서민금융사로서 소비자에게 보다 친근하게 다가가기 위해 지난해 ‘최강 배달꾼’ 제작지원에 이어 이번 드라마 제작지원을 결정하게 됐다”며 “드라마의 소재가 결혼이라는 현실적인 문제를 다루는 만큼 드라마를 통해 ‘더 나은 내일을 함께하고자 하는 금융사’로서의 브랜드 이미지가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석지헌 기자 cake@g-enews.com

석지헌 기자 cake99991@gmail.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