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성빈 스켈레톤, 강광배교수와의 특별한 인연

기사입력 : 2018-02-15 10:25 (최종수정 2018-02-15 10:5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윤성빈 선수. 사진=뉴시스

윤성빈이 스켈레톤에서 두각을 나타내기 전 그를 발탁한 이가 바로 전세계에 썰매붐을 일으킨 강광배 교수다.

윤성빈의 체력을 한 눈에 알아본 강 교수는 윤성빈을 영입해 지금의 스켈레톤 세계랭킹 1위 자리에까지 올렸다.

스켈레톤은 그 속도가 평균 120~150키로로 아차하는 순간 살이 칼에 베이는 통증을 느낄 정도로 위험한 운동이다.

15일 윤성빈 선수는 현재 1차 시기에서 1위를 차지하며 금메달 사냥에 순항 중이다.

윤성빈의 트랙기록은 50.28로 신기록을 세웠다.


온라인뉴스부 온라인뉴스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