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ICT 수출액 177억달러… 역대 최대

기사입력 : 2018-02-13 11:3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월 ICT 수출액이 177억달러를 달성했다. 그래프=산업통상자원부.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1월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액이 177억달러를 기록해 역대 최고 1월 기준 월간 수출액(144억2000만달러)을 경신했다

13일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ICT 수출입 동향’에 따르면 ICT 수출액은 177억달러를 달성해 전년 동월 대비 28.1% 증가했다. 이는 1월 기준 월간 최대 수출액이다.

반도체는 수출액이 98억6000만달러로, 5개월 연속 90억달러대 수출을 달성했다. 서버와 모바일 등 수요가 증가하고 단가가 안정세에 들어섰기 때문이다.

컴퓨터 및 주변기기는 전년 동월 대비 38.2% 오른 9억3000만달러로 집계됐다. 차세대저장장치(SSD)를 중심으로 주변기기의 증가세가 지속됐다.

반면 디스플레이 수출액은 전년 동월 대비 5.9% 감소한 22억9000만달러로 나타났다. 액정표시장치(LCD) 패널 단가의 하락이 영향을 미쳤다.

휴대폰은 부분품 수출 확대로 감소세가 완화돼 수출액이 전년 동월 대비 8.3% 감소한 13억9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중국과 미국, 베트남 등에서 수출이 크게 올랐다. 중국은 반도체와 휴대폰 수출 호조에 힘입어 전년 동월 대비 29.2% 오른 97억5000만달러로 집계됐다.

베트남은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등 부분품 증심으로 수출이 증가해 수출액이 24억6000만달러를 기록, 전년 동월 대비 86.1% 올랐다.

미국과 유럽연합 또한 수출이 전년 동월 대비 각각 6.4%, 5.6% 증가했다.

한편, 수입액은 93억3000만달러로 집계됐다. 품목별로는 반도체(36억3000만달러)와 컴퓨터 및 주변기기(14억1000만달러), 디스플레이(5억2000만달러) 등 주요 품목에서 수입이 모두 증가했다.

수출과 수입 모두 늘어 ICT 수지는 83억8000만달러의 흑자를 기록했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