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팬들이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응원한 이유는?

기사입력 : 2018-01-13 19:2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엑소 팬 사이에서 “메가박스, 롯데시네마 번창하세요”라는 말이 유행처럼 퍼지고 있다. 사진=트위터 갈무리.
[글로벌이코노믹 한지명 기자]
엑소 팬 사이에서 “메가박스, 롯데시네마 번창하세요”라는 말이 나오고 있다.

엑소 팬이라고 밝힌 누리꾼들은 최근 SNS를 비롯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CGV 대신 메가박스, 롯데시네마를 이용할 것”이라는 글을 올렸다. “역시 영화는 롯데시네마지”, “주말인데 영화 보러 메가박스 가야겠다”, “메가박스, 롯데시네마 번창하세요” 등의 게시물도 SNS에 실시간으로 올라오고 있다.

엑소 혹은 엑소의 팬들이 메가박스, 롯데시네마를 언급하는 이유는 ‘2017 마마(MAMA: Mnet Asian Music Awards)’ 시상 결과에 따른 것이라는 추측이 나온다.

엑소는 지난 1일 오후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에서 열린 ‘2017 마마(MAMA)’에서 올해의 앨범상을 받았다. 그러나 올해의 가수상, 남자그룹상은 각각 방탄소년단과 워너원에 돌아갔다.

이에 불만을 품은 일부 엑소 팬들은 “투표와 심사에 있어 공정하지 못한 엠넷 ‘마마(MAMA)’ 시상식을 폐지하라”며 청와대에 청원글을 게재했다.

이어 ‘마마’를 개최하는 엠넷이 CJ계열사이므로 올리브영, 뚜레쥬르, CGV 등 CJ계열사를 이용하지 않겠다고 선언한 것.

누리꾼들은 일부 엑소펜의 메가박스, 롯데시네마 지지에 대해 "저것도 팬들이라고 유치하다", "진짜 철없다", "정신차려라" 등의 비난을 하고 있다.


한지명 기자 yolo@g-enews.com 한지명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