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스팅어, '영국 올해의 차’ 베스트 퍼포먼스카 수상

기사입력 : 2018-01-12 11:10 (최종수정 2018-01-12 11:3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기아차 스팅어가 '2018 영국 올해의 차'의 베스트 퍼포먼스카 선정됐다.
기아자동차 ‘스팅어’가 영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가 선정하는 '2018 영국 올해의 차(UKCOTY, UK Car of the Year)'에서 베스트 퍼포먼스카로 선정됐다.

COTY는 영국 내 자동차 전문기자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1월 부문별 최우수 모델을 선정한 뒤 최고 점수를 얻은 모델을 선정해 2월 대상을 발표한다.

폴 필포트(Paul Philpott) 기아차 영국법인장(CEO)은 "스팅어는 가아차가 어디로 향하고 있는지 말해주는 방향타 역할을 해 수상이 매우 기쁘다”며 “영국에서 판매를 시작함에 따라 이번 수상 경력에 빛나는 스팅어가 큰 성공을 거둘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스팅어는 지난해 11월 영국 시장에 출시된 후 유럽과 북미에서 2018 올해의 차 후보에 선정되면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스팅어는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가 선정하는 2018 올해의 차 대상을 수상했다.


방기열 기자 redpatrick@g-enews.com 방기열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