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형강 유통가격 ‘원상복귀’…메이커 인상 공허한 메아리

- H형강 거래가격 일주일만에 상승 분 모두 반납…수입산은 덩달아 추가 하락

기사입력 : 2018-01-11 14:3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윤용선 기자]
H형강 유통가격이 추락했다. 월초 상승했던 만큼 시중가격이 하락했다는 것이 업계의 설명이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H형강 유통가격은 1월초 상승 출발했다. 현대제철, 동국제강 등 H형강 메이커의 1월 제품가격 인상이 시장가격 상승으로 이어진바 있다. 그러나 H형강 상승은 ‘일주일 천하’로 끝났다.

center
자료:스틸프라이스 철강가격 DB
1월 둘째 주 H형강 유통시세는 국내산 소형기준 톤당 75만~76만원 수준을 형성하고 있다. 지난주 톤당 2~3만원 수준의 상승을 일제히 반납했다.

국내산 제품가격 하락은 수입산으로 불똥이 튀었다. 중국산 H형강 거래가격은 소형기준 톤당 71만~72만원을 형성하고 있다. 전주대비 톤당 1만~2만원 수준의 하락을 기록했다.

수입 H형강 거래가격은 월초에도 전월수준을 유지했다. 국내산 제품가격 인상 확인 후 수입산 가격도 인상한다는 계획이었다. 그러나 국내산 H형강 제품가격이 너무 빨리 하락함에 따라 수입산 H형강은 전월말 보다 추가 하락하는 양상이다.


윤용선 기자 yys@g-enews.com

윤용선 팀장 yys@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