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장애인 편의 돕는 ‘스마트홈 드림하우스’, 연내 10곳 구축

기사입력 : 2018-01-04 13:0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SK텔레콤은이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과 함께 IoT 기술을 활용해 장애인들의 거주 편의를 개선한 '스마트홈 드림하우스' 사업을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글로벌이코노믹 신진섭 기자]
SK텔레콤이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과 함께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해 장애인들의 거주 편의를 개선한 ‘스마트홈 드림하우스’ 사업을 시작한다.

스마트홈 드림하우스는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들이 보다 편리하게 일상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로 마련됐으며 따뜻한동행이 선정한 10곳에 연내 구축된다.

SK텔레콤은 자사 ‘스마트홈’ 서비스를 적용한 스위치/가스차단기/인공지능 스피커 등 다양한 생활 편의 IoT 연동기기를 무상으로 제공하며 린나이(보일러), 하츠(레인지 후드)도 가전기기를 함께 제공한다.

휠체어를 이용하거나 침대에 누워 생활을 하는 장애인들은 보일러를 조작하거나, 가스차단기를 열고 잠그는 단순한 일상생활도 어려워하는 경우가 많다. 스마트홈 서비스를 이용하면 스마트폰 앱을 터치하는 것 만으로도 다양한 가전기기를 손쉽게 조작할 수 있어 장애인들의 생활 편의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SK텔레콤은 지난 2015년 이래 70여 가전기기 제조사와 손잡고 에어컨/공기청정기 등 300여개가 넘는 ‘스마트홈’ 연동기기를 출시했다. 벤처/스타트업을 대상으로 IoT 제품 개발과 상용화를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IoT 오픈하우스’를 오픈했다.

따뜻한동행 김종훈 이사장은 "스마트홈 드림하우스가 장애인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줄 수 있는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신진섭 기자 jshin@g-enews.com 신진섭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