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기아차 스토닉, 스웨터 입고 기부 동참한 사연은?

세이브더칠드런 글로벌 기부 캠페인 '크리스마스 점퍼(스웨터) 데이' 참여

기사입력 : 2017-12-19 11:1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기아자동차 소형 SUV인 스토닉이 스웨터 입고 기부 행사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이탈리아에서 판매 중인 기아차 스토닉이 지난 15일(현지시간) 세이브더칠드런의 기부 캠페인 ‘크리스마스 점퍼(스웨터) 데이’에 동참했다.

크리스마스 점퍼데이는 지난 2012년 영국에서 시작된 글로벌 기부 캠페인으로 가족, 친구들과 함께 도움이 필요한 전 세계 아동을 위해 모금 활동을 전개하는 행사다.

center
이탈리아 기아차는 세이브더칠드런의 ‘크리스마스 점퍼(스웨터) 데이’에 참여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이탈리아 기아차는 노란색 스토닉에 붉은색 스웨터를 입혀 아레세 쇼핑몰에 전시했으며, 8000명 이상의 아기를 위해 모자와 담요 등을 기부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참가자들 기부하면 기아차가 동일 금액을 더한다. 목표 예상 인원은 5만명이다.

이탈리아 기아차 홍보이사 주세페 마자라는 “올해 우리는 세이브더칠드런과 파트너십을 맺고 아이들에 주목하게 됐다”며 “앞으로 그들과 함께 기부에 대한 노력을 고민하겠다”고 전했다.


방기열 기자 redpatrick@g-enews.com

방기열 기자 redpatrick@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동영상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