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빵생활 정해인' 어떤 의상도 소화해내는 외모…"앞으로 경찰이 이상형"

기사입력 : 2017-12-08 11:0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정해인이 제복입은 사진들을 공개해 화제를 모은다. 사진=정해인 SNS에서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주현웅 수습기자]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에 출연 중인 배우 정해인이 뛰어난 연기실력으로 조명 받으면서 어떠한 의상도 소화해내는 훌륭한 외모도 덩달아 주목받고 있다.

정해인은 작년 11월과 지난 11일 두 차례에 걸쳐 자신의 SNS를 통해 본인의 제복 입은 모습을 공개했다. 각각 경찰근무복과 군복을 입고 찍은 사진이다.

지난 11일 게재한 경찰근무복 사진에서 정해인은 “드라마 당신이 잠든사이에가 오늘 마지막 방송이라니”라며 아쉬움 섞인 글도 함께 게재했다. 그러나 정해인의 이 같음 마음과 달리 팬들은 정해인 사진에 기뻐하며 “오늘부터 경찰이 이상형이다”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이에 앞서 작년 11월에는 그의 군복 입은 모습을 공개했다. 예비군 훈련을 다녀온 듯한 정해인은 글을 통해 “예비군 6년차, 마지막 훈련 끝!”이라며 후련하다는 심정을 전했다. 팬들은 전투모를 쓴 정해인 모습에 “얼굴이 너무 작은 것 아니냐”며 그의 외모를 칭찬했다.

한편 이런 가운데 남성팬들은 “혹시 11사단 신교대냐” “55사단 아니냐”면서 정해인 전역 부대에 대한 궁금증을 나타내기도 했다.


주현웅 수습기자 chesco12@ 주현웅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