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헬로!아티스트’, ‘라운드 라운지’ 가구 디자인 작품전 ​

기사입력 : 2017-12-06 13:4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네이버문화재단이 6일부터 내년 1월 22일까지 서울로7017에 있는 ‘헬로!아티스트 서울로 전시관’에서 공간 맞춤 커스터마이즈드 가구 디자인 작품을 전시한다.

[글로벌이코노믹 신진섭 기자]
네이버문화재단이 6일부터 내년 1월 22일까지 서울로7017에 있는 ‘헬로!아티스트 서울로 전시관’에서 공간 맞춤 커스터마이즈드 가구 디자인 작품을 전시한다.

이번 전시는 지난 2월 네이버문화재단과 서울시가 서울로7017 전시문화 활성화를 위해 체결한 협약의 일환이다. 지난 5월에 ‘헬로!아티스트 서울로 전시관’을 개관하고 그동안 이우성 작가의 회화 작품, 정혜련 작가의 설치 작품을 전시했다.



이번 전시는 김종범 작가의 ‘라운드 라운지(Round Lounge)’라는 가구 디자인 작품을 선보인다.



네이버 헬로!아티스트 80번째 시각예술작가로 소개된 김종범 작가는 공간이나 사물에 다른 사물을 덧대어 새로운 쓰임으로 재해석하는 디자이너다. 라운드 라운지 작품은 서울로7017 원형 전시 공간의 형태를 활용해 공간의 새로운 쓰임새에 주목했다. 전시 공간에는 곡선의 의자와 지하철을 연상시키는 손잡이, 호텔 객실 옷장에 있을 법한 옷걸이가 설치돼 있다. 전시 작품은 사물의 삶이 공간에 맞춰 새로운 가치를 가지는 특징을 보여준다.



김 작가는 “‘서울로7017’은 기술문명의 발판으로 세워진 서울역과 산업화의 또 다른 얼굴인 고가도로, 그리고 인간 중심의 새로운 도시를 시민과 함께 만들려는 꿈들이 중첩된 공간”이라며 “이번 라운드 라운지 작품은 좀 더 인간적인 시선으로 우리 삶의 성공, 실패의 고통을 뒤로하고 잠시 쉬어갈 수 있는 틈을 제공하는데 집중했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를 기획한 정현 인하대 교수는 “사물들을 통해 인간적인 감성과 우리가 잊고 있던 가치들을 보여주고자 한 김종범 디자이너의 시각예술작가로서 면모를 보여주고 했다”고 전했다.



헬로!아티스트 서울로 전시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연중 휴무로 관람이 가능하다.


신진섭 기자 jshin@g-enews.com 신진섭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