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1200㎿급 말레이시아 가스복합 발전소 사업 수주

말레이시아 시장 최초 진출

기사입력 : 2017-11-15 10:4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말레이시아 풀라우인다 가스복합 발전소 위치도. 사진=한국전력.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한국전력이 1200㎿급의 말레이시아 풀라우인다 가스복합 발전소 건설·운영사업을 수주하며 말레이시아 발전시장에 최초로 진출한다.

한국전력이 말레이시아 풀라우인다 가스복합 발전소 건설·운영사업을 수주했다고 15일 밝혔다.

한전은 말레이시아 건설업 전문기업 태드맥스(TADMAX)사와 지난 9월 28일 공동사업개발협약을 체결했다. 이후 이달 8일 발주처인 말레이시아 에너지위원회로부터 공동사업개발협약의 승인을 획득하면서 양사는 해당 사업을 본격 추진하게 됐다.

풀라우인다 사업은 쿠알라룸푸르 서남쪽 60km에 위치한 플라우인다 지역에 총용량 1200㎿의 가스복합 발전소를 건설, 운영하는 사업이다. 한전은 TADMAX사가 2016년 8월 현지 정부로부터 사업권을 획득한 이래 타당성조사를 완료했다.

한전은 내년 3분기 현지 정부의 최종 사업제안서 승인을 획득할 계획이다. 착공 목표 시기는 2019년 4분기이며 2023년에 상업운전에 들어갈 전망이다.

한전은 우수한 신인도를 바탕으로 국내기업 최초로 이슬람 채권을 발행해 자본금을 조달할 계획이다. 사전입찰심사(P.Q)를 통과한 국내 건설사 또한 함께 사업에 참가하게 된다.

향후 한전은 TADMAX사와 사업개발 협력에 착수해 2018년 7월말까지 최종 전기요금 및 전력판매계약 등 제반 사업계약 승인 신청을 완료할 방침이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소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